블렌디드 러닝으로 학습 과정에 마케팅 날개 달고 날자.

킬러콘텐츠 학습 방법 원생모집 노하우

[ 기사위치 이러닝솔루션구축+마케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블렌디드 러닝으로 학습 과정에 마케팅 날개 달고 날자.

FMSOFT | 편집제작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킬러콘텐츠 학습 방법 원생모집 노하우

블렌디드 러닝으로 학습 과정에 마케팅 날개 달고 날자.





엉금 엉금 기어다니던 아기가 벽잡고 일어서서 아장아장 걸음마에서 혼자 일어 서서 걷는 아기, 조금 시간이 지나 자유자제로 혼자 걷고 뛰어 다니는 아이를 보면서 부모는 기뻐서 어쩔줄 모른다.



배우는 모든 교육 과정도 이와 비슷하다.


마케팅은 어떨까?





마케팅 역시 어디에 어떻게 첫발을 딛는가에 따라 천차만별의 결과로 나타날 수 있다.


지금은 모든 업종을 망라해 마케팅은 선택이 아니고 필수다. 골목길 붕어빵을 파는 분들로 부터 중소기업, 소상공인, 대기업들은 말할 것도 없고 나라와 나라간에도 마케팅 전쟁을 치루듯 치열하게 펼치고 있는 시대를 살고 있다.





교육현장 역시 마찬가지로 특별히 민간교육 기관들은 취학아동 인구가 급격히 줄어 원생모집에 사활을 걸고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우리는 지난 2년여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교육과 대면교육이 일반화 된 지금은 온 오프라인 혼합교육 방식인 블렌디드러닝 학습을 공교육기관과 민간교육기관에서 공통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이와 관련 공교육기관은 많은 예산 집행으로 관련 솔루션 개발을 통해 학교 교육 현장에서 양방향 수업은 물론 체계적인 온라인 교육 플랫폼 시스템을 갖췄다.





이런 환경은 공교육기관에 비해 민간교육기관 학원 교습소 공부방들은 자체적으로 모든 양방향 수업진행에 필요한 온라인 교육 시스템을 해결해야하는 처지에 놓여있다.



학원 교습소 공부방을 운영하는 규모와 정도에 따라 천차만별 다르겠지만 대면과 비대면 학습이 혼합된 ‘블렌디드 러닝‘ 방식 학습 방식 운영을 해야하는 현실에 대해 더욱 답답해하는 원장들을 주변에서 많이 확인할 수 있다.





학교 교육과정은 수업 - 평가 - 기록의 절차를 밟고 있다.


이러한 학교 교육과정 중 민간교육기관(학원, 교습소,공부방)은 수업 - 평가 절차의 부분을 보충해 주거나 심화학습 등으로 학교 교과목 학습능력 향상으로 높은 점수를 위한 학습 방법이 대부분이다.



학습 과정이 대면 혹은 비 대면이든 가르치는 대상인 학생이 있어야 하는데 원생이 없다면 학원 운영은 어떻게 할 것인가?


각 학원 교습소 공부방 원장들은 원 개원과 유지·운영을 위해 투자한 적지 않은 비용, 원생모집을 위해 별도 홍보마케팅은 물론 모집된 원생들에게 수업 관리, 선생님 관리, 행정업무 등 하루가 정신없이 지나가게 마련이다.





그러면 언제 어떤 방법으로 원생 모집할 것인가?

학부모 관리는 언제 어떻게 할 것인가? 학원에서 학부모와 자녀 학습 관련 소통은 매우 중요한 마케팅 수단의 한 방법이라 할 수 있다.



학습관리가 시스템적으로 가능한 원 홈페이지 사이트를 통해 원생들의 학습관리는 물론 예습 복습과 보충이 필요한 해당 과목을 영상강좌 시청이 가능하고, 수업에 대한 피드백과 평가, 또한 특별한 행사등을 통해 자녀들이 학원 공부가 재미있어 학원 가는 것을 기다린다면 가장 이상적인 학원 운영을 위한 중요한 마케팅 수단이 될 것이다.





학원 - 원생- 학부모 모두를 만족하게 학부모들을 위한 학원 교육철학을 영상 시청이 가능하게 준비 해 놓으면 이 자체가 곧 마케팅으로 연결될 수 있다.



이렇게 다양한 방법으로 원운영을 입체적으로 해가면 학부모들은 자녀가 다니는 학원을 자연스럽게 이웃 학부모에게 입 소문을 내주는 ’바이럴 마케팅‘이 자연스럽게 될 수 있다.





FMSOFT 이러닝솔루션 타입 활용 블렌디드 러닝 학습으로 대면 수업과 비대면 수업은 이 둘을 결합한 학습 장점을 충분히 살려 교육할 수 있다면 그 자체가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다.



검색홍보마케팅 최적화 홈페이지 이러닝솔루션 타입 상품 안내



FMSOFT 편집제작부



편집제작부  fmebsnews@fmebs.com

<저작권자 © FMSOF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글